2018년 12월 7일 금요일

안성 평강공주보호소에 큰불

     경기 안성시 미양면에 소재한 유기동물보호소인 평강공주 보호소에서 불이 나 반려견 등 260여 마리가 타 죽었다.7일 오전 2시 10분께 안성시 미양면의 한 유기동물보호소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3시간여 만에 진화되었다. 안타깝게도 이 불로 인해 보호소 내 우리 안에 갇혀 있던 강아지 180여 마리와 고양이 80여 마리가 타 죽었다. 또 축사 3

from 월간GZ - 전체기사, 원문보기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