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5월 15일 수요일

벨벳, 반려동물 투약보조제 ‘웰케어’ 제품세미나 진행

크기변환_웰케어세미나 (1).jpg
 
크기변환_웰케어세미나 (2).jpg
 
반려동물회사 벨벳이 5월 7일 서울대학교 동물병원에서 반려동물전용 전문투약보조제 웰케어에 대한 제품세미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웰케어의 투약보조제로서의 기능과 생유산균 효소제로서의 기능을 중점으로 진행됐으며,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스코필드홀에서 약 40여명의 서울대학교 동물병원 소속 수의사와 관계자가 참석했다.


웰케어는 반려동물전용 전문투약보조제로 기존의 반려동물 투약방법의 문제점에 착안해 벨벳이 개발한 제품이다. 기존에는 반려동물에 약을 먹이기에 급급해 간식이나 꿀, 잼, 고구마 등에 약을 비비거나 숨겨서 반려동물에 투약했지만 간식, 꿀, 잼, 고구마 등은 수용성 물질이기 때문에 위산으로부터 약물을 보호하는 능력이 없어 약물이 위에 체류하는 동안 위산에 노출돼 파괴될 가능성이 높다.


웰케어는 오일성분을 주성분으로 한 겔(Gel) 타입 제형으로, 오일성분이 약물을 보호하듯 감싸 위산으로부터 약물이 파괴되는 것을 방지한다. 또한 웰케어에 함유된 효소가 약물의 체내 흡수를 도와 약효를 높여준다.


웰케어의 생유산균 효소제로서의 기능은 웰케어가 약물을 보호하는 것과 같은 원리로, 웰케어에 함유된 유산균은 오일성분으로 보호돼 위산에 파괴되지 않고 장으로 이동하며 효소가 체내에 잘 흡수되도록 도와준다.


제품세미나에 참석한 서울대학교 황철용 동물병원장은 “기존 반려동물 투약방법의 문제점을 환기시키고 투약보조제로서의 웰케어의 장점을 알게 된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웰케어를 통해 아픈 반려동물들의 회복기간이 단축되고 보호자와 반려동물이 투약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웰케어는 동물병원 전용제품으로 가까운 동물병원에서 구매할 수 있다.



from 한국애견신문, 원문보기

댓글 없음:

댓글 쓰기